б
제목 새해 인사
글쓴이 염소 날짜 2015.01.01 10:15 조회 수 421

1월 1일입니다.

떡국은 드셨나요?

전 짭조름 고소한 양념 먹인 고기 고명 얹어 신나게 먹고 컴 앞에 앉았어요.

딱히 어제와 다를바 없는 하루인데 숫자 바뀐 거 때문인지 조금은 새로운듯, 다른듯 느껴지는 날이네요.

 

2014년도 순관님 덕분에 좋은 순간과 기억들이 많이 생겼어요.

특히 소극장 콘서트는 오래오래 기억될 것 같아요. (전 내꺼라면~ 불러줬던 날에 갔었는데 그날의 기쁨이란. 크~~~)

 

2013년 권순관 1집을 기다릴 때에는 참 너무나 시간이 길고 애가 타고 그랬는데

이제 기다림에 단련이 되어서 그런건가, 듣고 버틸 수 있는 노래들이 1집, 감자별까지 늘어서 수월한건가

왠지 올해 나올 노리플라이 앨범은 좀 더 편히(?) 기다릴 수 있을 것도 같은 기분이 드네요.

(그렇다고....2015년 9월 막 이렇게 내달라고 하는건 또 아닙니다,,,,,!!!)

 

음.. 작은 바람이라면 홈페이지 moment  게시판에 내년엔 글이 더 많이 올라왔음 좋겠어요.

2013년과 비교하면 순관님 글 수가 너무 부족해서 슬퍼요.  흑흑

 

올해 가장 빠르게 볼 수 있는 날은 언제일까요.... 소극장 끝나고 공연에 못가서 보고싶네요.

내년에도 조용한듯 재미있고,  따듯한듯 쿨녀들이 모인 재미난 이 곳에 자주자주 올게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2019.02.28 업데이트) [10] 관리자 2013.02.08 9406
1467 혹시..부산공연은 없는거죠?? [2] 갱생보호구역 2014.07.31 417
1466 환타포도와 카라멜팝콘 [16] file 기몽징 2014.07.30 973
1465 GMF 2014 1차 라인업이 나왔군요. [13] 은혜 2014.07.29 980
1464 또다시 찾아온 복습거리 [1] 쏘베이글 2014.07.27 442
1463 마지막주 금요일 공연, 그리다 2014.07.26 392
1462 끝인듯 끝이 아닌 시작 같은 문! [2] Mia 2014.07.26 436
1461 아직도난.. [4] 히릿 2014.07.22 564
1460 렛츠락 페스티벌 라인업에 순관옹이 :-) [6] file Dori 2014.07.21 869
1459 뒤늦은 후기와 잡담 주절주절:) [6] heejung:-) 2014.07.18 611
1458 순관님께 [2] secret moon 2014.07.18 3
1457 긴 여행의 여운이 아직도 남네요. [1] 감자좀드실래요 2014.07.16 572
1456 멜론에 이런게 있네요..? file Dori 2014.07.15 1146
1455 저만 이런걸진 모르겠는데, + 감사! [16] file Dori 2014.07.15 873
1454 날이 갈수록 발전하는 권모먼과 모먼터들 [6] 페를렌 2014.07.14 687
1453 part.2 7월 12일 토요일 후기 + 소소하지만 긴...이야기 [4] file 가영 2014.07.14 745
1452 긴 여행, 끝. [12] file jinmoonhee 2014.07.14 1287
1451 음 후기라고 하기는 애매한 [6] 지은 2014.07.14 633
1450 후기 좀 써주thㅔ요....... [3] file 쏘베이글 2014.07.13 591
1449 오늘 현장예매가 딱 4장 뿐이라....ㅠ 순두부 2014.07.13 409
1448 아직도 난 - 코드악보 [6] 리암 2014.07.11 10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