б
제목 Reply
글쓴이 chet 날짜 2017.07.28 23:32 조회 수 153

순관님 오랜만의 글, 잘 보았답니다.
기다려온 글은 언제나 이렇게 반갑네요.
그래서 저도 짧게라도 답을 하고싶어
이곳에 들어왔는데..
글을 다시 읽다보니
마음이 벅차올라서 적어내려가기가 쉽진않네요.

어떻게 전할 수 있을까요,
3집을 처음 듣고 지나온 제 삶에 파동이 이는 것 같았던
그날과 그 뒤로 다시 삶으로 붙잡아주었던 많은 순간의 고마운 마음을.

세상에 좋은 노래, 좋은 음악은 수없이 많지만
이번 앨범은 긴시간 고심하셨던만큼
그저 좋은 음악 그 이상으로 많은게 담겨있어 소중하고,
지나쳐가는 어떤 찰나가 아닌
각자의 삶에, 저마다의 의미로 깊은 아름다움이 스며드는
앨범이었다고 생각해요.


그리고 그런 음악만큼
늘 따뜻하고 정성어린 모팔의 글도
저에겐 또 이렇게 쉬어갈 수 있는 곳이 되어주네요.

사실 부끄럽게도 제 힘으로 어찌할 수 없는 것,
이를테면 지나쳐간 순간이나 흘려버린 시간들앞에
전 여전히 작아지고, 힘들어하고있지만
언젠가는 오랜 진심이 담긴 그 노래들로 인해
차근차근, 조각난 것들을 그래도 다시 모아보려 이렇게
애를 썼노라고, 제 얘기를 들려줄 수 있는 날이 오면 좋겠다, 그런 생각을 많이 했던 것 같아요.

그런 마음이 들게하는 앨범이라고하면,
느껴지실까요, 조금은.


더디지만
늘 묵묵한 여정같은 그 걸음 뒤에서, 옆에서
조용히 함께할 수 있어 좋고, 행복하고 감사했던 마음을

저도 이렇게나마 글에 담고싶었나봐요.


앨범발매이후 
좋은만큼 더 자주, 또는 가까이 볼 수 없는게 가끔은 아쉽기도하지만
모든게 스쳐가듯 빠르기만 한 지금의 우리들에게 
어쩌면 그런 시간의 간격과 쉼이 필요했던건 아닐까,
그래서 그만큼 , 더 천천히

노래들이 일상에 머무를 수 있는 시간이 늘어날 수 있었던게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들기도 하더라구요.

그렇게 이런 저런 생각을 하다보니 한 계절이 지나갔고,
어느새 매미가 울어대는 여름밤이 되었네요.

불과 몇달전인데,
바람에 흩날리는 벚꽃을 보며 3집을 들었던게
지난 봄이 아니라
아주 오래전처럼 느껴지는건 왜인지..
그리워지네요.


여튼 첫 소극장 장기공연이라
다들 기대하는만큼
준비하며 신경쓰일 부분도 많으실텐데
무더위에 건강 잘 챙기시고..
8월, 그곳에서 못다한 얘기 나누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2019.02.28 업데이트) [10] 관리자 2013.02.08 9368
1563 순관옹은 요즘 [6] file 서현 2015.07.20 1182
1562 7월이라니! [6] jinmoonhee 2015.07.03 723
1561 사운드베리 페스타 혼자가시는 분있나요? 너무좋아 2015.06.26 268
1560 8/16일 사운드베리 페스타는 공연은?? [3] 너무좋아 2015.06.26 300
1559 선물받은 기분이었던, 타임스퀘어 문화공연 [2] 선물 2015.06.17 371
1558 대기 중 [4] file 서현 2015.06.15 744
1557 '사랑' 과 '그대와 나' [5] file 서현 2015.06.10 776
1556 작업 중이라던 [3] jinmoonhee 2015.06.08 498
1555 신곡과 뷰민라의 여운.. [7] file 서현 2015.05.08 868
1554 뷰민라2015 후기, 첫 글. [3] yooo 2015.05.06 332
1553 뷰티풀 민트 라이프 2015 [3] breeze 2015.05.03 367
1552 좋다.. [3] kee 2015.04.29 334
1551 오랜만에 들어왔어요.. ㅎㅎ [1] TheClimb 2015.04.23 292
1550 노리플라이 새 싱글 'natural' 커버 이미지 보셨나요 :) ? [3] file 서현 2015.04.17 701
1549 드디어 맛본 허니 버터 과자 들고 찰칵- [4] file 서현 2015.04.12 925
1548 photo by mokim, photo by moment [3] file jinmoonhee 2015.04.10 712
1547 예전에 해피로봇 어쿠스틱 윈터에서 [5] file jinmoonhee 2015.04.08 571
1546 42데이!!!! 싸이데이!!! [3] file 손꽁발꽁 2015.04.02 414
1545 정말 오랜만에 글쓰네요..! [6] 지은 2015.03.20 390
1544 안녕하세요 moment82의 새로운 관리자입니다:) [16] 서현 2015.03.19 7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