б
제목 10년전
글쓴이 배캐주 날짜 2019.03.08 01:11 조회 수 181
GMF 이후로 한번도
순관님을 보러 간 적이 없었네요.
지방민 이기도 하고
그간 결혼 출산 복직 워킹맘,
여유는 1도 없이 쉼없이 왔어요.
유일한 낙은
아이를 재우고
금요일 늦은밤부터
꼬박꼬박 공연 영상들 찾아보며
눈물 또르르 하는 게 되었죠.

설마 있을까 찾아보았던 10년전 GMF 영상..
내가 저기에 있었구나..
떼창하며 너무 행복했던 순간이었어요.

길었던 화장실 줄에 하염없이 서 있다가
전주 소리에 후다닥 자리로 뛰어가던
20대의 나는,
이제 곧 마흔..
담대하지 못해서
받아들일 준비를 못하고 있어요.
여전히 나는 그대로인데
그리운 시간들이 쌓여가요.

여전히 아직도
그때를 놓지 못하고
오늘도
그때의 음악들을 듣고 있어요.
감사해요.
불꺼진 방안의 따뜻한 온기가 되기에 충분해요.

수술 무사히 받으시라고
응원의 글을 쓰려던 참이었는데
회고의 글의 되었네요^^;

아마
아침에 이불킥 할지도 모르겠지만
이런 팬도 있다구 전하고 싶었어요

순관님 건강하세요.
범사에 감사할게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자유게시판 이용 안내(2019.02.28 업데이트) [10] 관리자 2013.02.08 9327
1637 육아동지 순관 오빠(라고 소심하게 불러 봅니다 halley 2019.03.08 118
1636 저는 처음 와봤고, 처음 써봅니다. 이건 2019.03.08 104
1635 드디어! jeoneung 2019.03.08 107
» 10년전 [1] 배캐주 2019.03.08 181
1633 결혼 축하드려요! kee 2017.11.16 217
1632 생각나서 왔어요 file 염소 2017.10.30 168
1631 노리플라이의 음악을 들으며 effiy1228 2017.10.18 109
1630 소극장 공연 이후 secret 키티 2017.09.10 1
1629 축하드립니다. fallinlucid 2017.09.08 246
1628 순관오빠 결혼 축하드려요^^ 신지 2017.09.07 535
1627 노리플라이 secret 미누 2017.08.24 2
1626 지난주 공연 fallinlucid 2017.08.19 248
1625 나에겐 ★슈스★ 염소 2017.08.19 189
1624 소극장 공연 718 2017.08.13 150
1623 소극장 장기공연 후기 reply 2017.08.08 170
1622 소극장 공연 시작! 염소 2017.08.04 157
1621 Reply chet 2017.07.28 148
1620 moment 글 읽다가 든 생각 샤랍 2017.07.26 221
1619 할 말이 있어요 염소 2017.07.06 285
1618 모작가의 이야기2 [2] 모작가 2017.06.22 328